관심 사용자

2016년 9월 30일 금요일

당초부터 자연계와 초자연계를 아울러 다스리는 양세계에 소속된 인간임을 알면 알수록 현재의 비극적 참상 실감


지금은 일방적으로 한 쪽으로만 치우친 채 이 비극적 인간고 속에서 신음하고 있는 것.
고로 이런 자연계 목숨에 연연하여 일우일희한다는 것은 얼마나 미악하고 수치스러운가.
이 진실을 까맣게 모르고 지내도록 한 것이 사탄을 위시한 악령들의 조화 부림인 것이다.




제1호 DPA 동영상("14초")과 제3호("16초")는 촬영자가 전연 예기치 않은 가운데 DPA가 찍힌 것이고 제2호("1분11초")와, 제4호, 제5호는 의도적으로 찍은 것이 마침 적중해서 DPA가 찍힌 것. 그리고 대부분의 동영상이 1분 정도로 끝난 것은 1분 후에는 비디오 촬영이 자동으로 꺼지게 되어 있는 앱을 당시 활용했기 때문. 지금은 사용하지 않음.

DPA(Devils' Practical Appearances) 현재 사진상으로 나타나 있는 것. APA(Angels' Practical Appearances) 단지 가상(暇想)한 것으로서, 사람 중에 악인이 있고 의인이 있듯이 악령과 "거룩한 천사"의 구분은 형체에 의한 것이 아니므로, 자연계 몸으로 자기 의도를 따라 변환된 영물(靈物)들도 자연계 짐승 중에 사자, 독수리, 뱀 등 여러 종류가 있듯이 그런 구별은 있되 형체의 속섬은 동일하기 때문에 이들 악령의 실제 모습을 보는 것은 천사들을 그와 같은 면으로 보는 것과 똑같기 때문. 그러나 "거룩한 천사"(주님께서 "거룩한 천사"라 하셨기 때문)들은 악령들(이 세상의 신들)과 같이 이 세상을 지배하는 신(神)들이 아니기 때문에 인간들괴 이런 식으로는(촬영자의 스마트폰 카메라 가까이 서성거리거나 땅 위에 발자국을 남기는 등) 어울리지 않는다. 그러므로 촬영자의 폰카메라에 찍힌 영물은 악령임을 100% 단정할 수 있다. 

예수님께서 "거룩한" 천사라 하신 것도 천사들 가운데 악한 것이 있고 거룩한 것이 있는데 후자에 속한다는 그런 의미가 된다고 할 수 있다. "천사(angel)"는 사람들이 하나님의 사자라고 해서 특별히 지어낸 명칭일 뿐이다. 즉 천사를 성경은 "부리는 자(使者)"로만 표현하고 있는 것이다. 악령들도 하나님이 부정적인 면에서 부리시는 영물들인 것이다. 단지 분부하시는 대로 거행하기는 하지만 "거룩한 천사"들처럼 하나님을 사랑함에서 움직이는 것이 아니고 인생들이 아무쪼록 많이 멸망하도록 내심 바라고 활동한다는 그 차이뿐이다. 즉 "악한" 것이다. 그래서 "악령"이다. 지금까지 인생들에게 악마의 특이한 모양으로 나타난 것은 마치 그런 것들이 처음부터 존재하는 것처럼 인생들이 믿게 함으로써 자기의 정체(창세기에 기록된 대로 아담 아래에 아담을 보좌하던 위치)가 드러나지 않도록 스스로 그런 흉한 모습으로 변환하여 나타난 결과다. 오늘날 소위 "외계인"으로 가장 UFO로 사람들 앞에 스스로를 과시함과 같은 것이다. 

계시록에 악령들과 천사들과의 전쟁이 있을 때 "사탄과 그 사자들", 천사장 "미가엘과 그 사자들"이라 한 것을 영역에서는 거의 모두가 "angel"이라 하고 있다(계 12:7). 예수님께서도 그렇게 표현하시고 있다(마 25:41). "천사"라고 하니까 무슨 동화에나 나오는 것처럼 불신자들은 오해히고 있는데 그런 것이 아니고 창세기에 나오는 대로 자연계와 대칭 관계에 있는 초자연계의 "각종 짐승들"인 것이다. 자연계 짐승들과의 대칭적인 면에서 그렇게 표현한 것이다. 그러나 형태만 인간이 하나님의 형상과 모양일 뿐이지 지식(능력) 면에는 인간보다 월등하다. 물론 직립보행이기 때문에, "뱀(용)"만은 "배로 기어다닌다"는 것뿐이다. 아담의 살인자가 되어 저주 받아 자연계에 속한 육체처럼 인간의 눈에 띄는 유일한 존재가 되었고 따라서 자연계의 뱀과 같은 모양새로 "기어다니는" 것이다. 자연계 동식물이 있으니 그 대칭으로 초자연계 동식물이 있다는 것이야 얼마나 자연스러운가. 

인간만은 양세계를 다스리는 자로서 양세계에 다 소속되어 있어야 하므로 영혼은 초자연게에, 육체는 자연계 속한 것으로서 창조된 것이고 영원한 영혼에 어울리게 자연계 육체도 초자연계 몸으로 변환되어 있었던 것이다. 이런 가변성(可變性)이 있기 때문에 자연계를 상징하는 선악과를 먹으면 죽게 된다 즉 자연계 육체의 목숨으로 환원된다고 경고를 주셨지만 피조물의 말을 더 믿어 자연계 존재가 됨으로써 그(용)에게 노예로 예속(隸屬)되어 지금까지 사탄이 인간 세계를 지배하게 된 것이다. 또 자연계나 초자연계가 따로이 분리된 독립된 것이 아니고 이와 같이 대칭 관계에 있어 초자연계 몸 역시 자연계 몸으로 스스로 변환시킬 수 있는 가변성이 있어 악령들이 일시 인간으로 변환 남자로 화하여 인간 여자와 관계, 불법적 생산 헹위를 하여 나온 것이 네피림이다. 이들 악령들이 인간 여자의 아름다움을 보고 아내를 삼은 이유도 있지만 효율적인 인간 지배 차원에서인 것이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